You are currently viewing 유니버셜보험이란?

유니버셜보험이란?

유니버셜보험

보험사에도 입·출금통장과 유사한 기능을 하는 보험상품이 있다는 거 아셨나요? [보푸라기] 이번 시간에는 ‘유니버셜’ 보험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.

장기간 보험료를 납입하는 상품에는 대부분 중도인출이나 추가납입 기능이 있습니다. 보장을 늘리거나 피치 못할 사정이 생겼을 때 보험계약을 해지하지 않고 유지할 수 있게 하기 위함이죠.

하지만 입출금통장과 다르게 횟수에 제한이 있고 중간에 금액을 바꾸기도 어려워 제한적으로만 사용할 수 있습니다.

이런 불편을 없애고 보험료를 보다 쉽고 효과적으로 운용할 수 있는 기능을 더한 상품이 바로 ‘유니버셜’ 보험입니다. 유니버셜연금보험, 유니버셜종신보험 등 다양하게 적용됩니다.

즉 ‘유니버셜’이라는 이름이 보험상품에 붙어있다면 ▲중도인출이나 ▲추가납입 ▲납입유예 등 입출금통장과 비슷한 기능을 가지고 있다고 보면 됩니다.

유니버셜(universal)이란 단어는 ‘보편적인’, ‘만능의’라는 뜻이 있습니다. 하지만 유니버셜보험이 이 뜻처럼 만능은 아닙니다. 때문에 입출금통장과 똑같다고 생각하면 자칫 낭패를 당할 수도 있습니다. 보험상품을 가입하는 과정에서도 이런 오해 탓에 불완전판매나 민원이 발생하는 사례가 많죠.

먼저 유니버셜의 기능들을 알아보고 다음 편에서 오해하면 안 될 유니버셜 기능의 유의점을 좀 더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.

중도인출

중도인출은 보험료 납입기간 중에 내가 낸 보험료의 해지환급금 내에서 일정 금액을 찾아 쓸 수 있는 기능입니다. 보험은 10년 혹은 20년 이상 장기상품이 많은 만큼 중간에 학자금이나 결혼자금 등이 목돈이 필요할 때 보험을 해지하지 않고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한 것입니다.

다만 주의할 사항이 있습니다. 중도인출을 하게 되면 보험 보장은 계속 유지할 수 있지만 해지환급금이나 보장금액은 줄어든다는 것입니다. 가입 당시 보장을 그대로 받으려면 빼 쓴 부분만큼 다시 채워 넣어야 합니다.

또 1년 혹은 매월 인출할 수 있는 횟수나 금액도 제한이 있습니다. 일반적인 입출금통장과 다르다고 말한 이유입니다. 보험사마다 차이는 있지만 보통 1년에 최대 12번까지 인출이 가능합니다.

추가납입

유니버셜은 중간에 돈을 빼 쓰는 것은 물론 보험료를 더 내는 추가납입도 다른 상품과 비교해 자유롭습니다. 여윳돈이 생겼다면 일정 한도 내에서 추가납입을 통해 연금액이나 보장금액을 늘리는 데 보탤 수 있습니다.

회사별로 조금씩 차이는 있지만 대부분 기본보험료의 200%까지 추가납입이 가능합니다.

납입유예

마지막으로 납입유예 기능입니다. 보통 보험료를 두 달간 내지 않으면 보험 효력을 상실하고(실효) 이후 2~3년간 더 내지 않으면 보험 계약 자체가 해지되고, 해약환급금이 있다면 돌려받습니다.

하지만 유니버셜은 보험료를 일시적으로 내지 못해도 보험계약을 유지할 수 있도록 자동으로 보험료를 ‘대체’해 줍니다. 대체 기능은 내가 낸 보험료 중 사업비를 떼 낸 적립금에서 내야 할 보험료를 대신 내주는 겁니다. ▷관련기사 [보푸라기]실손보험료 ‘폭탄’…인상률은 천차만별 왜?(4월3일)

실상은 아랫돌을 빼내 윗돌을 괴는 방식이어서 보험료를 내지 않는 만큼 해지환급금이나 만기환급금이 줄어들게 됩니다. 또 의무납입기간 1~2년이 지난 후에야 납입유예가 가능하고 적립한 금액이 모두 떨어지면 자동으로 계약이 해지됩니다. 이때는 보장도 받지 못하고 해약환급금도 받지 못하는 경우가 생길 수 있습니다.

보험료 납입을 중단한 만큼 본래 내야 할 보험료를 다시 채우지 않았다면 사망보험금 등 보장금액도 줄어들 수 있습니다.